자가면역 질환인 갑상선 병


갑상선병이 자가면역 질환이라는 말을 들었습니다. 자가면역이란 무엇을 말합니까 ?

우리 몸에는 외부에서 침입한 세균이나 이물질(일반적으로 항원이라고 부릅니다)을 방어하는 능력이 있습니다. 이것을 면역 기전이라고 하며 면역 담당 세포가 이 역할을 하고 있습니다. 면역 담당 세포에는 대식세포(마크로파지)와 림프구가 있으며, 림프구는 기능에 따라 T 림프구와 B 림프구로 나눕니다. 대식세포는 항원을 포착하여 인식하는 일을 합니다. T 림프구는, 항원을 인식하고 파괴하는 세포에 손상을 주는 「킬러 T 세포」와, B 세포의 항체 생산 작용을 도와주는 「헬퍼 T 세포」로 구분됩니다. 예를 들어 홍역 바이러스가 우리 몸에 침투해 들어오면 먼저 대식세포가 이물질로 인식하고, B 림프구가 항체를 만들며, T 림프구가 바이러스를 파괴하여 제거합니다. 홍역에 대한 예방주사를 맞으면 항체가 만들어져 홍역에 다시 걸리지 않는 것은 이러한 면역 작용 때문입니다.
항체는 면역글로블린이라고하며, 외부로부터 침입한 병균을 이겨내기 위해 만들어집니다. 면역글로블린은 B 림프구에서 만들어지며, 유전자 배열과 순서를 바꾸는 방법으로 여러 종류의 항체를 만들어 냅니다. 따라서 이론적으로 많은 종류의 항체를 만들 수있습니다. 항체의 종류가 많지만 자신의 몸 성분에 대한 항체를 만들어서는 안되며, 이러한 항체는 흉선에서 감시하고 있다가 혹시 만들어지면 바로 파괴하여 없어지게 합니다. 그러나 사람에 따라서는 가끔 자신의 몸 성분을 이물질로 간주하여 항체를 만들게 되며, 이러한 항체를 「자가항체」라고 합니다. 이러한 항체는 자신의 세포를 파괴할 수있으며, 이렇게 면역 작용의 이상에 의해 일어나는 병을 「자가 면역 질환」 이라고 합니다.(그림 8)

 

그림 8. 자가면역성 갑상선 질환

 

back1.gif (967 bytes)